조회 수 10369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안녕하세요 아주머니들 제부탁을들어주세요

 다름이 아니라 아주머니들이 모이면 정말사소한소문을 크게만들고 없는소문을 만드시잔아요......

또 겉모습으로사람을 판단하시구. 아무리 어려도 저희에겐 개성이란게잇는데 아주머니들이 겉모습으로 소문으로 한사람을 망치는게 옳은일이라고생각하세요? 이런소문때문에 부모님들과 갈등이생기는건알고계신지요

정말 이런소문때문에 저희가 피해입는건생각안하세요?

진짜 너무견디기힘들어서 이런글을쓰내요 만약 아주머니들의 자녀분들이 이런소문에 힘들어 한다면 어떻게 하시겠어요

 저 정말힘든어요..... 솔직히 소문이난건 저희 과실이지만 이렇게 사람에서 사람으로 퍼지고 일이크게 벌려지고 나중에 소문이 당사자에게 전해졌을때는 이게 우리가한일이 맞나 싶을 정도로 너무크게일이 벌려저서 그걸들었을때 정신적으로 너무힝들어요

진짜 다카를떠날생각도많이했습니다  아주머니들이 대화를하면서 하는 사소한 말들이 왜곡되어서 저희가 상처를 받습니다

 제발 정말로 입장을바꺼서생각해보시기를부탁드립니다 역지사지라는말이있듯이 입장바꺼서 생각해보시기를 바랍니다 제발 저희가 힘들고 아파하는걸 생각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희는 이만 글을마치겠습니다 혹시 저희가 쓴글중에서 기분상하는 말있으면 저희가단어선택이좋지않아서그런거니양해의말씀부탁드립니다미리죄송 하단말씀드리고이만글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
    아줌마 2011.08.27 08:34

    대체 무슨 일이 있었기에   많이 속상한가 보구나... ...

  • ?
    나도 그런 어린 시절이 있었네 2011.08.27 10:53

    다카에 있는 학생들... 제가 보기에는 정말 순수하고 착한 영혼들입니다.

    일부 학생들의 잘못된 행동들에 대해서 그 자리에서의 훈계는 어른으로서는 당연한 일이나

    이 글을 올린 학생들의 말대로 별 일아닌 일들이 부풀려져서 본인 당사자나 부모님 귀에 들어갔을때는

    얼마나 큰 충격과 상처로 돌아갈것인지.. 우리 아줌마들.. 다시 한번 깊이 반성하고 조심 조심했으면 좋겠습니다.

    의식있는 어른이 됩시다.

     

    이 글을 올린 여러분,

    아픈 상처는 치유됩니다.

    마음의 상처 또한 망각의 강이라는 것이 존재함으로 이길수 있습니다.

    언젠가는 이런 일들 또한 추억의 한켠에 자리잡게 되겠지요.

    모쪼록 언행이나 행동또한 수준 높은 어른(?) 으로 성장하는 학생들이 되시기 바랍니다.

    우리 아줌마들.. 조심하겠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만약  그런 자리가 있다면 내가 먼저 그 자리를 파하고 떠나겠습니다.

    너무 슬퍼마시고 아름다운 미래를 꿈꾸며 치유받으시기 바랄께요.

    화이팅!!!

     

  • ?
    아빠 2011.08.28 04:27

    나도 자식을 둔 아버지이지만 내 자식이 저러하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는다면

    부모가 더 백배 더 힘들지 않을까요?

    위에 분들도 말씀하셨지만 다카에 있는 아이들 천사같은 아이들입니다..

    한국에서 자란 아이들에 비하면 진짜 천사같은 아이들이에요...

    한국에 아이들 접해보지 못하셔도 신문이나 뉴스...기타등등...으로 보셨잔아요...

    아이들이 조그만 실수와 잘못을 하여 그 잘못을 어른이 뭐라하면 잘못을 인정하고

    생각하는게 있겠지요 하지만 내가 잘못한것에 배가되어 돌아오다면 내가 잘못한것까지

    인정하겠어요?

    어른들이 어른답게..굳이 아이들 얘기가 아니여도 남에 얘기는 안하는것이

    진정한 지식인이고 올바른 정신을 가진 사람 아니겠어요?

    이번 기회에 올바른 문화를 다카한인회에 정착되었으면 좋겠네요...

     

  • ?
    왕재수 2011.09.11 18:47

    다까 아줌머니들은 아야들이 일을 해주니 할일들이 별로 없어서 모이면 남에 흉 보기 바쁘고

    없는 소문 만들어 지들끼리 즐거워 하는 것이 특징이져

    자신들도 빈민국 오지에 냄세나는 나라에 사는 꼴에 참 웃겨요

  • ?
    바른 생각.. 바른 말 2011.09.14 10:08

    왕재수님.. 옛날 어른들이 하시는 말씀중에.. 이름값한다는 소리.. 들어보셨지요?

    아이디부터 바꿈이 어떠실런지요?? 그럼 바른 생각.. 바른 말을 하게되지 않을까요?

    빈민국 오지에 냄새만 나는 것은 아닙니다.

    이 곳에서도 꽃은 피어납니다.

    바른 생각.. 말의 빛을 찾은후에.. 이런 댓글도 다시기 바랍니다.

    당신의 언어가 당신을 결정짓는 잣대가 됨을 늘 기억하십시오.

  • ?
    빛나리 2011.09.20 01:28

    틀린 말은 아닌 듯. 다카 한인 여인들이 좀 재수가 없긴 해요.

  • ?
    빛너리 2011.09.26 03:44

    빛나리님 어떤 한인 여성이 당신을 재수 없게 하던가요?   당신은 꼭 재수 있는 사람이기를...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32대 재 방글라데시 한인회 조직도 file 관리자 2020.01.24 1695
공지 알림 교민 신변 안전 유의 협조 요청 (*필독*) file 재방한인회 2016.07.15 132845
공지 홍보게시판 신설 안내 관리자 2014.03.15 127039
235 [채용공고] GS건설 방글라데시 400KV 송전선로공사 관리인력 채용공고 최현태 2011.11.22 13790
234 한국/방글라데시 수출입 운송 이영민 2011.11.21 10272
233 재외국민 선거관련 여론조사 randr 2011.11.19 11530
232 삼성에 계신분께... 1 궁금 2011.11.18 15841
231 한인회-체육대회개최 12/2 및송년의밤 12/9 관리자 2011.11.18 9493
230 방글라 살러갈때 짐문의 1 느린거북의삶 2011.11.17 10218
229 한국 두유가 있을까요? 이주민 2011.11.17 7118
228 업라이트 피아노(영창) 판매합니다. 장영우 2011.11.16 6735
227 할머니 얼른 일어나세요! 공마담 2011.11.15 6756
226 치타공에서 혹시 SK, KT, LGT인터넷 전화가 사용되는지 궁금합니다! 2 강태준 2011.11.14 8466
225 김종숙 사장님 대~박! 이재성 2011.11.13 6872
224 [펌] 자진 입대, 병역 흠흠 2011.11.09 6231
223 한국 방문시 편하게 먹고 잘곳-풀옵션 단기임대 빌라. 거성천하 2011.11.04 8711
222 섬유회관 이드휴무 6~7일 2일간 입니다. 참조 하세요 섬유회관 2011.11.04 6333
221 커피,오렌지등 과일류 수확 및 농업관련 정보를 알고싶습니다!!! 나그네 2011.11.03 8110
220 구호봉사 하러 방글라데시에 갑니다. 문의드립니다. 6 김성호 2011.10.31 6921
219 [코마트] 컨테이너 입고 코마트 2011.10.28 6644
218 방글라데시에는 보건소가 있나요? 2 보건인 2011.10.26 6081
217 Story of Korea 2012 -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 한국인 2011.10.20 5693
216 방글라데시에 가게 된 아기 엄마입니다. 18 millymj 2011.10.20 10665
215 물류파트너(Forward) 3 이만형 2011.10.19 7085
214 이메일 주소를 알고싶습니다. 안형수 2011.10.18 6297
213 아기 침대 (크립) 필요하신 분 궁자 2011.10.17 6499
212 에어콘 필요하신 분 1 궁자 2011.10.17 6283
211 카카오톡 안되는 이유 / WhatsApp 사용. 3 관리자 2011.10.15 13452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79 Next
/ 79
CLOSE